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0.7.12 (일)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ynamnews.co.kr/news/19797
발행일자: 2020/06/02  영남신문
대구 남구, 공공-민간 통합 슈퍼비전 운영
첫 번째 회의 “은둔형 외톨이, 저장강박증”

대구광역시 남구청(구청장 조재구) 희망복지지원단은 다양하고 복합적인 문제와 욕구를 가진 고난도 사례관리대상자를 효과적으로 개입하고 문제를 해결 하고자 공공-민간 통합 슈퍼비전을 운영한다.

 

대구 남구는 지난 29일 맞춤형 사례관리 전문가인 이미영 대구상담복지센터장을 전문 슈퍼바이저로 임명하여, 동 행정복지센터 사례관리담당자와 복지관 사례관리사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첫 회의를 진행하였다.

 

이번 슈퍼비전 회의는 최근 사회적으로 문제가 되고 있는 은둔형 외톨이와 저장강박증 정신질환을 주제로 고위험군 사례 개입과 문제해결 방향에 대해 토론하고 자문을 구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남구청 희망복지지원단은 앞으로도 알코올 중독, 가정폭력 등 다양한 문제를 가지고 정기적인 슈퍼비전 회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조재구 남구청장은 전문가적 지식과 현장 노하우를 함께 공유함으로써 위기가정의 문제 해결의 길잡이가 될 것이라고 전하며, “앞으로 민관이 함께 협력하여, 구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명품 복지 남구를 실현 하겠다고 다짐 하였다.



김병택 기자 news2769@naver.com

 

 


기사 출력  기사 메일전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영남신문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