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0.8.11 (화)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ynamnews.co.kr/news/21230
발행일자: 2020/07/09  영남신문
박병석 국회의장, “코로나19 때문에 해운·항만 분야 힘들어 하고 있다. 해양수산부가 더 잘 해주길 바란다”
박 의장,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 예방 받아

박병석 국회의장은 7일 의장집무실에서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을 만나 “코로나19 때문에 물동량이 많이 떨어지니 해운·항만 분야가 힘들어 하고 있다면서 “해운·항만 분야는 경제적으로도 아주 중요하다해양수산부가 더 잘 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문 장관은 “여러 차례 대책이 마련돼서 진행 중이다해운 지원을 착실히 추진 중이고조만간 좋은 소식을 전해드릴 수 있을 것이다고 답했다.

 

또한 박 의장이 “해양수산부 (직원들의코로나19 확진으로 걱정이 많았는데잘 해결이 됐는지묻자 문 장관은 “확진자가 29명 발생했는데지역 전파는 전혀 없었고 완치가 돼서 지금은 전혀 문제가 없다심려를 끼쳐서 죄송스럽다고 말했다.

 

예방에는 박준영 해양수산부 기획조정실장복기왕 국회의장비서실장 등이 함께했다.


김종일 기자 news2769@naver.com

 



기사 출력  기사 메일전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