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0.8.12 (수)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ynamnews.co.kr/news/21552
발행일자: 2020/07/17  영남신문
안동시청 육상경기단, 청정스포츠 도시위상 드높여
제49회 전국종별육상경기선수권대회에서 금3, 은1 수확 유정미 선수 2개 대회 연속‘3관왕’차지

안동시청 육상경기단이 79일부터 13일까지 5일간 예천에서 열린 제49 전국종별육상경기선수권대회에 출전해 금3, 1개를 수확하는 맹활약을 펼치며 청정스포츠 도시 안동의 위상을 드높였다.


멀리뛰기 여제 유정미 선수는 여자 일반부 멀리뛰기에서 6.18m의 개인 최고기록을 달성하며 1위에 올랐다. 이어 세단뛰기(12.30m)400m계주(4653) 에서도 금 2개를 추가하며, 지난달 정선에서 개최된 74회 전국육상경기선수권대회에 이어 멀리뛰기, 세단뛰기, 400m계주에서 연속 3관왕을 차지했다.

여자 일반부 400m계주에 출전한 송유진·이선애·유정미·김다정은 지난74 전국육상경기선수권대회에 이어 또다시 금빛 질주를 선보이며 2개 대회 연속 1위를 차지해 여자 단거리 최강팀의 면모를 과시했으며, 여자 일반부 200m에 출전한 김다정은 2439를 기록하며 2위를 차지했다.


안동시는 1991년부터 기초 종목 육성을 위해 감독 1, 트레이너 1, 선수 8(3, 5)으로 구성된 육상경기단을 운영하고 있으며, 선수들의 경기력 향상을 위해 훈련과 대회출전 등을 지원하고 있다.


한편 안동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운 상황에서도 훈련에 진해 우수한 성적을 거둔 선수들에게 축하와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면서앞으로 선수들이 마음 놓고 자신의 기량을 펼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병택 기자 news2769@naver.com 


기사 출력  기사 메일전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영남신문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