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0.6.7 (일)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s://www.ynamnews.co.kr/news/19508
발행일자: 2020/05/22  영남신문
‘부산대교~동삼혁신도시 간 도로건설’ 청신호
기획재정부 예비타당성조사 결과 발표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는 영도구 봉래동 봉래교차로와 동삼동 해경교차로(동삼혁신도시)를 연결하는 봉래교차로~동삼혁신도시간 도로건설사업이 기획재정부의 예비타당성조사를 오늘(21) 최종 통과됐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영도구의 혼잡도로 개선을 위해 봉래동 봉래교차로에서 영도구 중앙의 봉래산을 터널(연장 2.78km)로 통과하여 반대측 동삼동 해경교차로(동삼혁신도시) 간을 연결하는 사업이다. 총연장은 3.1km이며 4차로 도로를 신설한다. 총사업비는 2,079억 원(국비 995·시비 1,084)에 달한다.

 

봉래교차로~동삼혁시도시 간 도로건설은 지난 20164, 국토교통부의 3차 대도시권 교통혼잡도로 개선계획에 반영되어 20188월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으로 선정된 바 있다. 같은 해 9, 예비타당성조사에 착수해 두 차례 점검 회의와 위원회를 거쳐 이번에 최종 통과되었다.


부산시는 이번 사업이 완료되면 태종로 등 기존 도로의 교통량 분산으로 극심한 교통혼잡 현상이 완화되어 동삼혁신도시 등 지역균형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 특히 부산의 대표적인 관광명소인 태종대유원지 및 국립해양박물관 등에 대한 접근성 향상에 따른 외래 방문객 유입 증가로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최대경 부산시 도시계획실장은 도로가 개설되면 지역주민의 출퇴근 등 통행 불편 완화는 물론 관광명소인 태종대 관광 활성화뿐만 아니라 지역 경제 활성화에 큰 역할을 담당하게 될 것이라며 도로가 조속히 완공·개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김종일 기자 news2769@naver.com

 


기사 출력  기사 메일전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영남신문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