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0.6.7 (일)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s://www.ynamnews.co.kr/news/19518
발행일자: 2020/05/22  영남신문
낙동강유역환경청, 강화된 조류경보제 시행
물금매리 지점 추가, 총 5개 지점에서 조류경보제 실시

낙동강유역환경청(청장 이호중, 이하 낙동강청)은 물금·매리 지점을 추가하여 5개 지점*에서 조류경보제를 실시하고, 칠서, 물금·매리 2 지점에서 향후 7일간의 조류 발생량을 예측하여 제시하는 등 본격적인 조류경보 대응 태세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 하천(2개소) : 칠서(기존 창녕·함안), 물금·매리 / 호소(3개소) : 진양호, 사연호, 회야호

 

조류경보제는 상수원으로 이용되는 하천·호소의 조류 발생 상황을 ·정수장 등에 신속히 전파하여 조류로 인한 피해 최소화와 상수원 안정성을 확보하기 위해 1998년부터 시행해 오고 있다.

 

새로이 조류경보제 실시 대상으로 추가*된 물금·매리 지점은 인근 하류에 물금, 원동, 매리 등 다수의 취수장이 있어, 조류경보제 시행에 따라 인근 취·정수장에서 더욱 신속한 대응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 올해는 시범 운영 후 내년 5월부터 정식 운영 예정

 

칠서, 매리·물금 지점에는 3차원 수리·수문 수치 모델에 기상·유량·수질의 실시간 예측·관측자료를 연계하여 향후 7일간의 조류 발생량을 예측(매주 월, )하고, 예측된 정보는 지역 주민에게 공개* 유관기관과 공유하여 조류 발생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계획이다.

* 물환경정보시스템(www.water.nier.go.kr)

 

또한 그간 수질예보제 지점으로 운영했던 합천창녕보, 창녕함안보 2개 지점은 조류경보제에 따른 조류관찰지점으로 변경하여 운영하되, 측정된 자료에 대해서는 별도의 경보 발령 없이* 참고자료로 활용하고 물환경정보시스템(www.water.nier.go.kr)을 통해 공개하게 된다.

* 표층수를 채수하는 수질예보제와 상··하 혼합채수를 하는 조류경보제의 측정방식 차이로 인한 혼란을 방지하고 취수장의 실질적인 영향 정도를 반영하여 조류경보제만 발령

 

한편 낙동강청은 이번 조류경보제 시행계획에 앞서 지난 4월에 낙동강 하류 녹조 대응방안*을 마련하여 유관기관과 함께 여름철 녹조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있다.

* 녹조 모니터링 확대·강화 수질개선 인프라 확대 수질오염원별 맞춤형 관리 녹조 현장 대응 강화 관계기관·지역사회 협업 강화 등

 

이호중 낙동강청장은 여름철 녹조 발생에 따른 조류경보제 시행에 차질이 없도록 철저한 준비 태세를 갖추고 있다라며, “각 기관과 긴밀히 협력하여 대응함으로써 녹조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병택 기자 news2769@naver.com 


기사 출력  기사 메일전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영남신문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