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0.7.2 (목)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s://www.ynamnews.co.kr/news/20919
발행일자: 2020/06/30  영남신문
국민대, 4년 연속 중앙아시아 지역 한국어 예비교원 파견 실습 사업 선정

국민대학교(총장 임홍재) 한국어문학부·국제교류처가 4년 연속 중앙아시아 지역에서 한국어 예비교원 실습 사업을 수행한다. 국민대는 2017년부터 2020년까지 문화체육관광부 국립국어원의 한국어 예비교원 국외 실습 지원 사업(중앙아시아 지역)’의 사업자로 선정됐다


이 사업은 해외 한국어 교육 현장의 지원을 비롯하여 한국어교원을 대상으로 하는 전문 교육을 통한 국내외 한국어교원의 발전적 상호협력을 목표로 한다.

 

이번 사업에는 국민대 이동은 교수(한국어문학부)를 연구 책임으로, 공동연구원으로 국민대 이수연 교수(한국어문학부)를 비롯하여 국민대 교양대학의 이효정 교수, 윤보은 교수, 이민아 교수(국제교육원)과 조남호 교수(명지대), 이정희 교수(경희대), 김정훈 교수(한양대), 김지혜 교수(고려대)가 참여한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사태로 인하여 국내외 한국어교육연구자들이 참여해 온라인을 기반으로 하는 한국어교육학 콘텐츠 개발, 예비교원 대상의 온라인 국내 연수와 온라인 현지 실습 및 온라인 현지 교원 연수 등의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선발된 24명의 학부·대학원생과 6명의 경력교원들을 대상으로 817일부터 약 3주간 국내 사전 연수를 실시하고 다양한 온라인 매체를 활용하여 우즈베키스탄, 카자흐스탄, 키르기스스탄의 세 지역에서 한국어 예비 교원으로서 한국어 교육 실습을 수행하게 할 예정이다.

 

국민대 이동은 교수는 이번 파견 실습 프로그램에 대한 현지 한국어 교육 관련자들의 큰 기대를 전하며 새로운 시대적 요구에 맞게 다양한 매체와 교수법을 활용하여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온라인 한국어 교육 프로그램을 보급, 확산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김병택 기자 news2769@naver.com 


기사 출력  기사 메일전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