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0.8.12 (수)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s://www.ynamnews.co.kr/news/21037
발행일자: 2020/07/03  영남신문
박재범 부산 남구청장 2주년 기념식 대신 현장 속으로
‘경제살리기 활동’으로 민선7기 3년차 첫날 시작

부산 남구(구청장 박재범) 민선 72주년 기념식을 일절 하지 않기로 하고 대신 지역경제 살리기 현장 속으로 뛰어들었다.

71아침 일찍 8월 발행예정인 남구지역화폐오륙도페이홍보 거리 캠페인을 시작으로 민선73년차의 첫날을 시작했다.

 

구청 광장에서 간부 등 50여명과 함께 남구 경제와 일자리 창출을 위 한 결의를 한 뒤, 오전 8시부터 40분간 오륙도페이와 공공배달앱 홍보를 위한 거리 캠페인을 가졌다.

 

이어 상가를 직접 찾아다니며 오륙도페이 홍보 및 가맹점 모집 활동을 하였다. 같은 시간 관내 17개 동에서도 단체원 등과 함께 해당 지역의 상가를 순회하며 오륙도페이 가맹점 모집 활동을 펼쳤다.

거리 캠페인을 마친 뒤 관내 기업체 대표 20여명과 포스트코로나 적극 대응 지역경제살리기 상생협약을 체결하였다. 본 협약에 따라 남구청과 기업들은 인력 채용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하여 상호 정보를 교류하고 각종 협력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게 된다.

박재범 남구청장은 지난 2년간 정말 열심히 뛰어 다녔으며참 잘했다는 말의 성찬보다 주민행복이 우선이다라며 앞으로 2년 동안은 남구의 미래를 위해 경제 살리기와 일자리 만들기에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김병택 기자  news2769@naver.com


기사 출력  기사 메일전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영남신문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