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0.9.19 (토)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s://www.ynamnews.co.kr/news/22218
발행일자: 2020/08/05  영남신문
울산시의회 청년정책특위, ‘청년과 시의원이 함께하는 간담회’
특별위원회 구성 후 첫 소통…다양한 청년문제 토론 및 대안제시

울산지역 청년문제 해결을 위해 구성된 울산시의회 청년정책 특별위원회가 지난 1일 청년들과 첫 소통창구를 열었다.


김선미, 김시현, 손종학, 윤덕권, 장윤호 의원 등 청년정책 특별위원회 소속 시의원들은 이날 오후 북구의 한 음식점에서 청년과 시의원이 함께하는 간담회를 개최했다.


청년들과 시의원들은 자유로운 분위기 속에서 청년실업률, 고용불안, 주거, 복지 및 창업여건 등 다양한 분야의 청년문제에 대해 이야기하고 애로사항을 공유했다. , 34세로 되어있는 청년기본법 상 나이 기준을 울산의 여건에 맞게 확대하는 방안, 청년건강검진, 정기적인 네트워크 마련 등에 대해 토론했다.


김시현 의원은 청년들이 살아가기 힘든 요즈음, 오늘 나눈 대화가 울산의 청년정책에 잘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앞으로도 청년들에게 힘이 될 수 있는 청년특별위원회 활동에 주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울산시의회 청년정책특별위원회는 8월중 위원장을 선출하고 향후 1년간 울산지역 청년들이 취업, 복지에서 소외되지 않도록 관련 조례 제개정, 소통간담회, 정책 제시 등 본격적인 활동에 나설 계획이다.  



김병택 기자 news2769@naver.com 


기사 출력  기사 메일전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