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0.9.28 (월)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s://www.ynamnews.co.kr/news/22245
발행일자: 2020/08/06  영남신문
영양군, 전지훈련의 메카로 발돋움하다!
2020영양군 하계 유도 전지훈련 개최

영양군(영양군수 오도창)2020 하계 유도전지훈련을 8.3.()부터 8.20()까지 17일간 영양군민회관에서 개최한다.

 

영양군체육회가 주최하고 영양군유도회가 주관하는 이번 하계전지훈련은 경북문화관광공사, 경북체육회, 한국체육대학교 스포츠관광업무협약의 일환으로 진행되었다. 



구체적으로 1차 훈련은 8.3.()부터 8.14.()까지 대학생 선수들을 대상으로, 유도 5개팀 88(지도자 10, 선수 78)이 참가할 예정이다. 2차 훈련은 8.14.()부터 8.20.()까지 중·고등학교 선수들을 대상으로, 13개학교 190(지도자20, 선수 170)이 참가한다.

 

이번 하계 전지훈련은 코로나19의 확산을 예방하기 위해 학부모 방문은 없을 예정이다. 또한, 군민들의 안전을 위해 선수들이 영양군에 오기 전 코로나 검사결과를 요구했고, 관내에 머무는 동안 실시간 모니터링을 통하여 철저한 방역계획 속에 진행할 계획이다.

 

영양군은 2019년 한 해 동안 동계 유도 전지훈련, 하계 유도 및 배드민턴 전지훈련을 개최하여 총 4826명의 선수들이 관내에 머물며 훈련을 받았는데, 46천만원의 경제파급효과를 내어 지역 내 소상공인들의 경제적 부양효과를 톡톡히 봤다.

 

올해는 이미 동계전지훈련에 유도 및 태권도 전지훈련을 유치하고 역대 최다인원인 772명이 방문하여 약 37천만원의 지역경제효과를 내었다. 이번 전지훈련은 코로나19로 인해 인원은 전에 비해 많이 감소하였지만 시기적으로 지역경제가 가장 침체되어있는 시점에서 가뭄에 단비가 될 것으로 보인다.

 


전지훈련 관계자중 한 분은 요즘 코로나19로 인해 전국적으로 전지훈련을 유치하기가 쉽지 않다. 그래서 마땅한 대안의 장소를 찾다가 전지훈련의 메카로 자리 잡은 영양군을 찾았다.”라며 선수들 본인들이 건강에 각별히 신경을 쓰고 있고 영양군이 타지역에 비해 코로나19의 안전지대인 만큼 철저한 방역계획 속에 훈련을 잘 마무리 하겠다.”라고 말했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우리 영양군을 찾아주신 선수 및 지도자 여러분들께 감사드린다. 우리군의 지역경제가 어려운 시점에서 전지훈련개최는 지역경제 활성화에 많은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또한 군민들의 안전을 위해 다른 때에 비해 더 각별히 요구사항 및 안전사고 예방에 주의를 기울이겠다.”라고 덧붙였다.



김병택 기자 news2769@naver.com

 


기사 출력  기사 메일전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영남신문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