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0.9.20 (일)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s://www.ynamnews.co.kr/news/23647
발행일자: 2020/09/16  영남신문
흥해라, 오늘이 흥해 오일장이구나!
흥해 특별도시재생 자율공모사업 “흥해라. 오늘이 흥해 오일장이구나!”

포항시 안전도시사업과(흥해현장지원센터)는 지난 3월부터 흥해특별재생계획에 따라 주민공모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그 중에서도 흥해 전통시장에서 추진 중인 흥해라, 오늘이 흥해 오일장이구나!’라는 프로그램으로 진행되는 추억의 DJ박스코너가 상인들과 흥해시장을 찾는 방문객들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추억의 DJ박스는 흥해 현장지원센터의 주요 역할 중 하나인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하여 지진 피해로 인해 침체된 흥해시장에 활력을 불어 넣고, 흥해시장 방문객 및 상인들에게 추억을 심어주기 위해 기획된 사업으로, 흥해읍자원봉사거점센터(최삼성 센터장)에서 아이디어를 내고 운영 중이다.


 


추억의 DJ박스는 올 11월까지 매월 12, 22일에만 운영 중이며, 시장을 방문한 누구나 흥해시장 방송실에 사연과 신청곡을 접수하면 흥해시장 자체방송을 통해 송출된다. 뿐만 아니라 사연 신청자와 장날 방문객 중 생일을 맞은 사람들에게는 흥해읍자원봉사거점센터에서 직접 만든 소정의 상품도 선물한다.

 

주민 공모사업을 담당하는 흥해 현장지원센터는 추억의 DJ박스이외에도 흥해 마을공용 공간 만들기, 흥해 마을소식지 제작 등 여러 개의 주민공모 사업을 지원하여 주민들이 공동체 의식을 바탕으로 지역의 아픔을 회복할 수 있는 다양한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포항시 김현석 안전도시사업과장은 특별도시재생사업은 주민들이 직접 아이디어를 내고 함께 참여할 때 더 좋은 결과를 낳는다.”라며 올 하반기에도 한차례 더 공모사업이 진행될 예정으로 지역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김병택 기자 news2769@naver.com

 


기사 출력  기사 메일전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