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0.9.20 (일)
    
 https://www.ynamnews.co.kr/news/23678
발행일자: 2020/09/17  영남신문
울산 남구 선암동, 익명의 기부 천사! 쌀 20kg 50포 기부!
지난 6월에는 천만원 기부까지, 파면 팔수록 나오는 미담

울산 남구 선암동 행정복지센터(동장 우종석)은 이름을 밝히지 않은 한 기부 천사가 추석 명절을 맞이하여 힘든 어르신에게 전해달라 부탁하며, 20kg 50포를 선암동 행정복지센터에 기부해왔다고 15일 밝혔다.

 

이 익명의 기부자는 매년 명절 때마다 선암동 행정복지센터에 쌀을 기부하며 이웃사랑을 실천해오고 있는데 언제나 자신을 선행을 드러내지 않고 평범한 이웃으로 남기를 바라며 주위에 훈훈한 감동을 주고 있다.


 


뿐만 아니라 이 기부자는 지난 6월에 현금 일천만원이라는 거금을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써달라며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기탁했고, 이 기부금은 선암동 관내 저소득 한부모 가족 32세대에게 전달되었다고 한다.

기부를 전달받은 선암동 복지담당자 직원의 간곡한 요청에도 기부자는 본인의 신분을 밝히기를 매번 극구 사양해왔는데, 이번에는 직원의 부탁을 거절하기 힘든지 연락 한 통 없이 백미만 보내왔다고 한다.

 

이날 기탁된 백미는 우리 주위의 어려운 이웃들을 먼저 생각하는 기부자의 따뜻한 마음이 고스란히 전해질 수 있도록 선암동에 거주하는 기초생활수급자 등 어려운 어르신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우종석 선암동장은 온정의 손길을 보내주신 익명의 기부자께 주민들을 대신하여 감사드리며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상황에서도 아직 우리 사회에 이런 분들이 계신 덕분에 아직은 살만하다고 느낀다라며 앞으로도 선암동에 소외되는 이웃이 없도록 어두운 곳을 비추는 환한 등불처럼 함께 힘을 모았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김병택 기자 news2769@naver.com 


기사 출력  기사 메일전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