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19.10.22 (화)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ynamnews.co.kr/news/13599
발행일자: 2019/10/08  영남신문
대구경북 청년의 소리, 정부 청년정책에 반영된다!

대구경북 청년들의 생생한 현장의 목소리가 반영된, 청년 눈높이의 정부 청년정책이 기대된다.

 

대구시와 경상북도
, 국무조정실 청년정책추진단은 10817시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대구경북 청년 70여명과 함께 대구경북 청년소통 열린회의를 개최한다.

 

청년소통 열린회의’197월 출범한 범정부 청년정책 총괄 기구인 국무조정실 청년정책추진단이 정부 청년정책을 체계적이고 종합적으로 수립하기 위해 지자체와 함께 마련한 청년 의견수렴의 장으로 지난달 25일 서울을 시작으로 1026일까지 전국 10개 권역에서 차례로 진행된다.

 

이날 회의는 정부의 청년정책 운영방향 설명, 대구 경북 청년이 바라는 청년정책의 방향성 토론과 청년정책 분야별(고용, 교육, 문화, 주거복지) 분임토론 및 청년정책 아이디어 제안 등의 순서로 진행된다.

 

특히, 청년소통 열린회의라는 이름에 걸맞게 대구청년커뮤니티포털 젊프(http://dgjump.com)와 시 홈페이지를 통해 참가자를 공개모집함으로써 지역의 청년 누구나 자유롭게 참여해 정책의 제안단계부터 청년의 목소리를 담을 수 있도록 했다.

대구시와 경상북도는 이날 회의가 대구 경북 청년들이 함께 청년 문제를 논의하고 해결방안을 모색하는 첫걸음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밀한 소통으로 청년들이 제안한 의견이 정부 청년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협업하고 자체 청년정책에도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

 

김영애 대구시 시민행복교육국장은 취업, 주거, 교육, 문화 등 현재 청년들이 생활하면서 겪고 느끼는 진솔한 이야기들을 통해 청년을 이해하고 한걸음 더 다가가는 계기가 되었다오늘 청년들이 목소리 높여 얘기한 아이디어들이 정부 청년정책에 담길 수 있도록 경상북도와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병택 기자 news2769@naver.com


기사 출력  기사 메일전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